필자는 파이썬을 무척이나 좋아한다. 모든 프로그래밍 언어에는 각기 나름대로의 장점이 있지만 파이썬에는 다른 언어들에서 쉽게 찾아볼 수 없는 파이썬만의 독특한 특징들이 있기 때문이다. 이 특징들을 살펴보면 파이썬의 매력을 흠뻑 느낄 수 있을 것이다. 파이썬의 특징들을 알아보는 과정을 통해서 왜 파이썬을 공부해야 하는지, 과연 이것에 시간을 투자할 만한 가치가 있는 것인지에 대한 독자의 판단은 분명해질 것이다.

인간다운 언어이다

프로그래밍이란 컴퓨터에 인간이 생각하는 것을 입력시키는 행위라고 할 수 있다. 앞으로 살펴볼 파이썬 문법들에서도 볼 수 있겠지만 파이썬은 사람이 생각하는 방식을 그대로 표현할 수 있도록 해 주는 언어이다. 따라서 프로그래머는 굳이 컴퓨터식 사고 방식으로 프로그래밍을 하려고 애쓸 필요가 없다. 이제 곧 어떤 프로그램을 구상하자마자 생각한 대로 쉽게 술술 써내려가는 여러분의 모습에 놀라게 될 것이다. 아래 예문을 보면 이 말이 쉽게 이해될 것이다.

if 4 in [1,2,3,4]: print ("4가 있습니다")

위의 예제는 다음처럼 읽을 수 있다:

"만약 4가 1,2,3,4중에 있으면 "4가 있습니다"를 출력한다."

프로그램을 모르더라도 직관적으로 무엇을 뜻하는지 알 수 있지 않겠는가? 마치 영어문장을 읽는 듯한 착각에 빠져든다.

문법이 쉬워 빠르게 학습할 수 있다

어려운 문법과 수많은 규칙들에 둘러싸인 언어에서 탈피하고 싶지 않은가? 파이썬은 문법 자체가 아주 쉽고 간결하며, 사람의 사고 방식과 매우 닮아있다. 배우기 쉬운 언어, 활용하기 쉬운 언어가 가장 좋은 언어가 아닐까? 참고로 프로그래밍 경험이 있는 어떤 사람(Eric Raymond)은 파이썬을 공부한지 단 하루만에 자신이 원하는 프로그램을 작성할 수 있었다고 한다. 1

강력하다

파이썬으로 프로그래머는 대부분의 모든 일들을 해낼 수가 있다. 물론 시스템 프로그래밍, 하드웨어 제어, 매우 복잡하고 많은 반복연산 등은 파이썬과는 어울리지 않는다. 하지만 이러한 몇 가지를 제외하면 파이썬으로 할 수 없는 것은 거의 없다고 해도 과언이 아니다.

또한 파이썬은 위의 약점을 극복할 수 있게끔 다른 언어로 만든 모듈을 파이썬 프로그램에 포함할 수가 있다. 파이썬과 C는 찰떡궁합이란 말이 있다. 즉, 프로그램의 전반적인 뼈대는 파이썬으로 만들고 빠른 속도를 필요로 하는 부분은 C로 만들어서 파이썬 프로그램 안에 포함시키자는 것이다. (정말 놀라울 정도로 영악한 언어가 아닌가?) 사실 파이썬 라이브러리 중에는 순수 파이썬만으로 제작된 것도 많지만 C로 만들어진 것도 많다. C로 만들어진 것들은 대부분 속도가 빠르다.

무료이다

파이썬은 오픈소스이므로 당연히 무료이다. 언제 어디서든 파이썬을 다운로드하여 사용할 수 있고, 사용료를 지불해야 할 필요가 없다.

간결하다

파이썬은 간결하다. 이 간결함은 파이썬을 만든 귀도(Guido)의 의도적인 산물이다. 만약 어떤 언어(Perl?)가 하나의 일을 하기 위한 방법이 100가지라면 파이썬은 가장 좋은 방법 1가지를 선호한다. 이 파이썬의 간결함이란 철학은 소스코드에도 그대로 적용되어 파이썬 프로그래밍을 하는 사람들은 잘 정리되어 있는 소스코드를 볼 수 있게 되었다. 다른 사람들의 소스 코드가 한눈에 들어오기 때문에 이 간결함은 공동 작업에 매우 큰 역할을 하게 되었다. 다음은 파이썬 프로그램의 예제이다:

# simple.py
languages = ['python', 'perl', 'c', 'java']

for lang in languages:
    if lang in ['python', 'perl']:
        print("%6s need interpreter" % lang)
    elif lang in ['c', 'java']:
        print("%6s need compiler" % lang)
    else:
        print("should not reach here")

위의 프로그램 소스 코드를 이해하려 하지는 말자. 이것을 이해할 수 있다면 당신은 이미 파이썬에 중독된 사람일 것이다. 그냥 한번 구경해 보도록 하자. 다른 언어들에서 늘 보이는 단락을 구분하는 괄호({, })문자들이 보이지 않는 것을 확인 할 수 있다. 또한, 줄을 참 잘 맞춘 코드라는 것도 확인 할 수 있다. 줄을 맞추지 않으면 실행이 되지 않는다. 파이썬 프로그래머는 코드를 이쁘게 작성하려고 저렇게 줄맞추어 코딩을 하는것이 아니다. 다만 실행이 되게 하기 위해서 줄을 맞추어야 하는 것이다. 이렇듯 줄을 맞추어 코드를 작성하는 행위는 가독성에 큰 도움을 준다.

프로그래밍이 재밌다

이 부분이 가장 강조하고 싶은 부분이다. 필자에게 파이썬만큼 프로그래밍을 즐기게 해준 언어는 없었던 것 같다. 파이썬은 다른 것에 신경 쓸 필요 없이 내가 하고자 하는 부분에만 집중할 수 있게 해주었기 때문이다. 리누즈 토발즈는 재미로 리눅스를 만들었다고 하지 않는가? 파이썬을 배우고 나면 다른 언어로 프로그래밍을 하는 것에 지루함을 느끼게 될 지도 모른다. 조심하자!!

개발속도가 빠르다

마지막으로 다음의 재미있는 말로 파이썬의 특징을 마무리하려 한다.

Life is too short, You need python.

파이썬의 엄청나게 빠른 개발 속도를 두고 유행처럼 퍼진 말이다. 이 유머러스한 문장은 이 책에서 계속 예제로 사용할 것이다.


  1. [저자주] 보통 프로그래밍 경험이 있는 평범한 사람이라면 기본적인 파이썬 프로그래밍을 익히는 데에는 1주일이면 충분하리라 생각된다. 

[출처] https://wikidocs.net/6

'파이썬 > Python' 카테고리의 다른 글

파이썬의 특징  (0) 2015.11.20
블로그 이미지

532

처음 프로그래밍을 시작한 개발자들은 Hello World!를 기억 할 것이다. Hello world가 Hell World가 될 줄 몰랐던 한 개발자의 이야기. 게시글의 출처를 표기하며, 출처를 남기지 않고 펌을 하는것에 대해 법적 책임을 묻지 않습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